미국 코로나19 하루 신규 환자 20만 명 넘어서

미국이 코로나19 사태 이후 최악의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오늘(3일) CNN 과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전국 하루 사망자와 입원 환자는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고, 

하루 신규 확진자는 20만명을 넘겼다.

미국은 이달 중 코로나 백신 접종에 나설 계획이지만, 

코로나 3차 대유행의 칼바람이 미국 전역을 날카롭게 할퀴는 형국이다.

존스홉킨스대학은 2일 기준 코로나 일일 사망자는 

2천804명으로,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1차 대유행 시기인 지난 4월 15일의 2천603명 사망 기록을 깼다.

코로나 사망자 통계의 선행 지표라고 할 수 있는 입원 환자도 

처음으로 10만명을 넘겼다.

코로나19 정보 사이트 '코비드 트래킹 프로젝트'에 따르면 

2일 기준 입원 환자는 10만226명으로 집계됐다.

또 하루 신규 확진자는 20만70명을 기록했다. 

 

지난달 27일 20만5천여명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수치다.'

 

매일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는 환자가 폭증하면서 

누적 환자도 천400만명에 바짝 다가섰다.

현재 미국의 총환자 수는 천 397만여명으로 이날 중 

천400만명을 넘길 것으로 예측된다. 

 

지난달 27일 1천300만명을 넘긴 지 엿새만이다.
 

CNN은 미국이 치명적인 위기에 직면했다고 보도했고, 

워싱턴 포스트는 미국은 충격적인 기록을 세웠다고 전했다. 


이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