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뉴스

박지성 "손흥민, 골 만들 가능성…치차…

박지성 (로스토프나도누=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방송 해설위원으로 2018 러시아월드컵 현장을 누비는 한국 축구의 '영원한 캡틴' 박지성(37)은 멕시코와의 두 번째 경기를 앞두고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의 역할을 강조했다. SBS 해설위원으로 활동하는 박지…

 
1 |2|3|4|5|6|7|8|9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