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남성이 여성보다 코로나19에 취약.. 남성 사망률이 높은 이유는?!

박현경 기자 입력 01.20.2022 08:15 AM 조회 3,407
남성이 여성보다 코로나19에 취약하다는 가설이 통계로 증명됐다.
뉴욕타임스(NYT)는 오늘(20일) 하버드대 연구팀이 미 전역의 코로나19 사망자 통계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하버드대 젠더사이 연구소가 조사한 2020년 4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전국 50개 주와 수도 워싱턴DC의 코로나19 통계에 따르면 발병률의 경우 남녀 간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다.

그러나 사망률은 남성이 여성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연구팀은 남성의 사망률이 높은 이유가 남녀 간 생물학적 차이 때문이라고 볼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남녀의 유전자와 호르몬, 면역체계 차이가 코로나19 사망률에 영향을 미쳤다고 볼 근거가 없다는 것이다.

대신 연구팀은 남녀 간 사회·행동적 차이를 이 같은 현상의 원인으로 지목했다.

백신 접종과 마스크 착용, 손 씻기, 사회적 거리 지키기 등 방역지침에 대해선 남성보다 여성이 더 협조적이라는 것이다.

또한 대중교통과 공장 등 코로나19 치명률이 높은 현장에서 일하는 노동자 중엔 여성보다 남성이 많다는 점도 지적됐다.

 다만 이번 연구에서는 성별만 분석됐기 때문에 분명한 결론을 내리기에는 미흡하다는 지적도 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