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음주 뺑소니로 구속된 김호중…논란 끝 추락한 "트바로티"

연합뉴스 입력 05.28.2024 08:52 AM 수정 05.28.2024 09:15 AM 조회 2,332
영화 '파파로티' 모티브…'미스터트롯' 출연해 대중적 인기
뺑소니 사고 낸 뒤 부적절한 조치로 일관하다 구속
고개 숙인 김호중
'음주 운전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이 24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24일 음주 뺑소니 혐의로 구속된 김호중(33)은 영화 '파파로티'의 모델이자 성악가에서 트로트 가수로 이름을 알린 인물이다.

어린 시절 할머니 손에 자란 김호중은 어려운 가정 환경에 조직폭력배와 어울리는 등 방황의 시기를 보냈다. 성악가라는 꿈을 위해 경북예고에 진학했으나 권고 퇴학을 당할 처지에 놓이기도 했다.

김천예고로 전학한 김호중은 은사를 만나 본격적인 성악가의 길을 걷게 된다.

2008년 세종 음악콩쿠르 1위, 2009년 전국 수리음악콩쿠르 1위를 차지하며 그의 성장 스토리도 전국적인 관심을 받기 시작했다.

그는 오페라 '투란도트'의 아리아 '네순 도르마'를 부른 영상이 화제가 되어 2009년 SBS 예능 '스타킹'에 '고등학생 파바로티'라는 이름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영화 파파로티[KM컬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13년 이제훈과 한석규가 주연한 영화 '파파로티'는 김호중의 김천예고 재학 시기를 각색한 작품이다.

이후 한양대학교 성악과에 진학한 김호중은 학교를 중퇴하고 유럽 유학을 떠난다.

유학을 마치고 돌아온 김호중은 새로운 장르인 트로트에 도전해 대중적인 인기를 누렸다.

김호중에게 여러 의혹과 구설이 따라붙기 시작한 시점도 이때였다. 전 매니저와의 금전 시비, 병역 문제, 전 여자친구 폭행설 등이 제기됐다.

2020년 과거 불법 도박을 했다는 의혹이 불거지자 이를 인정하고 직접 사과하기도 했다.

지난 9일에는 김호중이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술을 마신 채 차를 운전하다 반대편 도로의 택시를 충돌하는 사고를 낸 뒤 달아났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거센 비난에 휩싸였다.

김호중은 사고 이후 소속사 매니저에게 허위 자수를 부탁하며 운전자 바꿔치기를 시도했고, 사고 발생 17시간이 지나서야 경찰에 출석하는 등 부적절한 조치로 일관하며 스스로 논란을 키웠다.

그는 줄곧 음주 사실을 부인했으나 경찰 조사 결과 음주 정황이 속속 드러나며 결국 지난 19일 밤 음주 운전을 시인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