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바이든, 알래스카에 새 석유·가스 개발 금지 조치

김신우 기자 입력 04.19.2024 09:04 AM 조회 2,982
11월 대선을 앞두고 바이든 정부가 알래스카 지역에 신규 석유·천연가스 개발 등을 제한하기 위한 조치를 발표했다.

환경 파괴 논란에도 지난해 3월 알래스카 북서부의 대형 유전 개발 사업을 승인한 것에 대한 지지층 반발을 무마하기 위한 차원으로 풀이된다.

내무부는 이날 알래스카 지역의 국립석유보호구역 내 1천300만 에이커에 대한 새 유전 및 천연가스 개발을 위한 부지 임대 등을 제한하는 최종 규칙을 발표했다.

내무부는 개발을 제한하는 특별 보호 구역을 추가로 확대하는 것이 필요한지에 대한 의견도 수렴키로 했다.

내무부는 이와 함께 알래스카 북부 지역의 구리, 아연 매장지 등에 접근하기 위해 필요한 340㎞ 길이의 산업용 도로 건설에도 반대키로 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성명에서 "알래스카의 웅장하고 거친 땅과 바다는 전세계에서 가장 경이롭고 건강한 경관"이라면서 "이 경이로운 자연은 보호가 필요하며 나는 우리 행정부가 이를 보존하기 위한 조치를 취한 것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앞서 바이든 정부는 지난해 3월 NPR-A 내 대형 유전개발 사업인 윌로 프로젝트를 승인했다.

바이든 정부는 당시 전 정부에서 부지 임대 권리가 승인됐다면서 불가피성을 부각했으나 바이든 대통령의 환경 보호 공약 위반 논란을 초래하면서 지지층의 비판을 받았다.

바이든 정부는 윌로 프로젝트 승인 당시 환경 파괴 논란을 의식해 NPR-A 내 1천300만 에이커를 특별구역으로 지정해 석유 시추 금지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내무부가 이날 발표한 조치는 이에 대한 최종 규칙이다.
댓글 5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Contempofashion 1달 전
    joe the TSU-REGI
    답글쓰기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dynamicy 1달 전
    정유회사들한테 얼마를 받아 쳐먹어 온거냐?
    답글쓰기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여행자 1달 전
    바이든 트럼프 정말 대선 인물이 없나봐요 투표를 하면 공약이나 더 나은 더 좋은 후보를 뽑아야 하는데 더 싫은 후보를 안 뽑아야 하는 현실.... 저는 개인적으로 바이든이 더 싫습니다
    답글쓰기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dynamicy 1달 전
    정책을 보고 결정하세요, 그게 올바른 투표입니다.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David Ko 1달 전
    미국 가스비 더 오르겠네
    답글쓰기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