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애플,내년 폴더블 아이패드 출시 전망

심요나 기자 입력 01.30.2023 09:26 AM 수정 01.30.2023 09:27 AM 조회 3,431
애플 분석 전문가 출시 전망
아이폰이 아닌 아이패드
아이폰 제조업체 애플이 2024년에 폴더블 아이패드를 출시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애플 분석 전문가인 궈밍치 TF증권 애널리스트는 자신의 트위터에 "올해 아이패드 출하량에 대해 신중한 입장"이라며 "전년 대비 출하량이 10∼15% 줄어들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그럼에도 내년에 폴더블 아이패드에 대해 긍정적"이라며 "이 새로운 모델이 출하량을 늘리고 제품 믹스를 개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궈밍치 애널리스트는 2021년에는 폴더블 아이폰의 2024년 출시를 예상했는데, 이번에는 출시 시기는 같지만 제품은 폴더블 아이폰이 아닌 아이패드로 바꿨다.

궈밍치 애널리스트의 이런 전망은 시장분석기관 CSS 인사이트의 보고서와도 일치한다는 점에서 폴더블 아이패드의 내년 출시에 무게가 실린다.

CCS 인사이트는 지난해 10월 낸 보고서에서 애플이 2024년 접히는 스크린의 아이패드를 출시할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한 바 있다.

CCS 인사이트의 벤 우드 리서치 수석 애널리스트는 당시 "지금 애플이 폴더블 아이폰을 만드는 것은 맞지 않는다"며 "우리가 볼 때 애플은 그런 트렌드를 피하고 아마도 폴더블 아이패드에 발을 담글 것"이라고 예상했다.

애플의 최대 경쟁사인 삼성은 그동안 여러 개의 폴더블폰을 출시하며, 시장을 선도해왔다. 이에 직사각형 모양의 스크린을 고집하고 있는 애플이 폴더블 아이폰을 내놓을지가 관심사였다.

그러나 궈밍치는 폴더블 아이폰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다만, 애플이 폴더블 아이패드를 먼저 출시한 후 시장 반응을 본 뒤 폴더블 아이폰을 내놓을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