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패리스 힐턴, 대리모 통해 첫 아이 출산

이채원 기자 입력 01.25.2023 10:00 AM 조회 5,393
세계적 호텔 체인 힐튼 그룹의 '상속녀'로 유명한 할리우드 명사 패리스 힐턴이 자신과 남편 카터 리엄의 첫 아이인 아들이 태어났다고 밝혔다.

힐턴은 이날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으로 "너는 이미 말로 할 수 없을 정도로 사랑받고 있단다"라고 쓰고 아기가 오른손으로 힐턴의 왼손 엄지손가락을 붙잡고 있는 것으로 보이는 사진을 올렸다. 

다만 정확한 출생일은 공개하지 않았다.

잡지 '피플'은 "엄마가 되는 것은 늘 나의 꿈이었고, 카터와 내가 서로를 발견했다는 게 너무나 기쁘다. 함께 우리 가족을 시작하게 되어 너무나도 신나고, 아기인 우리 아들에 대한 사랑으로 우리 심장이 터진다"는 힐턴의 말을 전했다.

이 잡지는 이번 출산이 대리모를 통해 이뤄졌다고 전했다.

힐턴은 코로나19에 따른 봉쇄를 계기로 남편과 체외수정(IVF)을 통해 첫 아이를 갖기로 결심했다고 지난달 언론 인터뷰에서 밝힌 바 있다. 

힐턴과 리엄은 2021년 11월에 결혼식을 올렸다. 
댓글 2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Dk99999 01.25.2023 10:56:42
    본인이 낳지 않았는데 엄마라...
    답글쓰기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Sunsuns 01.25.2023 19:14:46
    힘하나 안들이고 엄마가 되엇네...
    답글쓰기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