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브라질 대통령 뉴욕 거리서 피자 먹는 사진에 비판 댓글

연합뉴스 입력 09.20.2021 10:23 AM 조회 902
美 뉴욕 거리서 피자 먹은 브라질 대통령





보우소나루 대통령(왼쪽에서 세 번째)이 1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시내 거리에서 수행원들과 함께 피자를 먹고 있다. [지우손 마샤두 브라질 관광부 장관 인스타그램, 재판매 및 DB 금지]
 
유엔 총회 참석을 위해 미국 뉴욕을 방문한 브라질 대통령이 길거리에서 식사를 했다가 조롱 대상이 됐다.

20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자이르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전날 뉴욕에서 수행원들과 함께 실외에서 피자를 먹었다.

실외에서 식사를 한 것은 보우소나루 대통령이 백신을 접종하지 않았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뉴욕시에서 실내 식사를 하기 위해선 백신 접종 증명이 필요하다.

이에 대해 일부 브라질인들은 이 사진이 공개된 인스타그램 등에서 "국가 이미지를 실추시키는 사상 최악의 대통령" 등의 비판을 하고 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