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알라바마 한인 윤락녀 3명 검거

김혜정 입력 02.26.2015 10:54 AM 조회 21,148
알라바마 주에서 지난 4개월동안 함정단속이 벌어진 끝에 한인 윤락녀 3명이 검거됐다.

투스칼루사 경찰서는 지난해 10월 수사를 시작해 조지아주 둘루스 출신의 올해 45살의 김은숙씨와 12월에는 51살의 이희경씨 그리고 지난주에 58살된 곽종주 씨등 한인여성 3명을 매춘과 무면허 마사지 시술 혐의로 각각 체포됐다고 밝혔다.

이들은 Craigslist 와 같은 웹사이트에 성매매 광고를 버젓이 올려 업소를 운영해 오다가 경찰에 덜미를 붙잡힌 것이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