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어제 남가주 각 도시들 최고기온은?! 오늘 기온↓ 그래도 덥다

박현경 기자 입력 06.24.2024 05:59 AM 수정 06.24.2024 06:01 AM 조회 2,393
남가주 상당수 지역에서는 어제(23일) 100도대 기온을 나타냈다.

국립기상청에 따르면 랭캐스터는 어제 104도까지 기온이 치솟았다.

랭캐스터의 100도대 기온은 적어도 오는 수요일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산타 클라리타는 어제 낮 최고기온이 100도에 달했다.

산타 클라리타 낮 최고기온은 오는 수요일까지 93도로 내려갈 것으로 전망된다.

LA다운타운은 어제 89도의 낮 최고기온을 나타냈다.

오늘은 85도로 기온이 떨어지고, 이어 수요일엔 83도로 더 내려갈 것으로 보인다.

국립기상청은 대다수 지역들에서 이와 비슷한 추세로 기온이 내려갈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낮에는 여전히 더운 날씨를 나타내며, 오는 주말 기온이 또 오를 것으로 관측됐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