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시총 3위 엔비디아, 주식거래도 폭발…테슬라 꺾고 거래액 1위

박현경 기자 입력 02.20.2024 04:58 AM 조회 4,705
최근 주가 급등으로 미 상장기업 시가총액 3위에 오른 엔비디아가 주식거래량도 크게 늘어 테슬라를 제치고 가장 많이 거래되는 주식이 됐다고 오늘(20일)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로이터는 최근 30 거래일 동안 하루 평균 300억달러 어치의 엔비디아 주식이 거래돼, 같은 기간 일평균 거래액이 220억달러였던 테슬라를 앞섰다고 전했다.

테슬라는 하루 거래액(거래된 주식 수에 주가를 곱한 금액)이 350억달러를 여러 차례 웃도는 등 미국 증시 거래를 압도해왔는데 엔비디아가 앞서나갔다.

'인공지능(AI) 대장주' 엔비디아와 함께 AI 열풍 최대 수혜주로 꼽히는 서버 제조업체 슈퍼마이크로컴퓨터도 거래가 크게 늘었다.

지난 16일 엔비디아와 슈퍼마이크로를 합친 거래액은 거래 상위 10개 종목의 거래액 가운데 40% 이상을 차지했다.

당일 거래 상위 10위 종목에는 테슬라, 메타, 애플,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MS) 등이 포함됐다.

AI 반도체 시장 점유율 80%인 엔비디아는 최근 AI 붐을 타고 강한 주가 상승세를 이어가 올해 들어서만 47% 급등했다.

이런 상승세에 힘입어 아마존과 구글 알파벳 시총을 차례로 제치고 지난 14일 MS와 애플에 이어 미국 상장기업 시총 3위에 올랐다.

그에 비해 테슬라는 전기차 수요 감소와 경쟁 심화 등의 영향으로 올해 들어 주가가 20% 가량 하락했다.

로이터는 이처럼 엔비디아 주식 거래가 폭발적으로 늘어난 상황에서 오는 21일 실적 발표 결과가 높아진 기대에 부응하지 못할 경우 투자자들이 취약한 상황에 놓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캐나다 트리플D 트레이딩의 데니스 딕 트레이더는 AI 관련주 거래 급증에 대해 개인 투자자 등이 펀더멘털 측면보다 상승 추세에 근거해 주가를 견인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경고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