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중국 "美 반도체기업 마이크론 제품 인터넷 안보 심사 실시"

연합뉴스 입력 03.31.2023 10:11 AM 조회 537
미국의 對중국 반도체 규제에 대한 맞불 가능성
마이크론 로고 [AP 연합뉴스 자료사진.재판매 및 DB 금지]


중국이 미국 메모리 반도체 기업 마이크론 테크놀로지에 대한 규제에 나섰다.

중국 국가인터넷정보판공실 산하 인터넷안보심사판공실은 31일 마이크론의 중국 내 판매 제품에 대한 인터넷 안보 심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판공실은 안보 심사 이유에 대해 "핵심적인 정보 인프라의 공급망 안전을 보장하고, 잠재된 제품의 문제가 인터넷 안보 위험을 일으키는 것을 예방해 국가 안보를 보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안보 심사 내용이나 문제가 드러날 경우의 대응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이번 조처는 미국이 중국의 반도체 규제에 나선 가운데 나왔다.

따라서 미국의 대중 반도체 규제에 대한 중국의 맞대응일 가능성이 있어 보인다.

미국은 작년 10월 중국의 반도체 생산 기업에 첨단 반도체 장비 판매를 금지하는 등의 조처를 내렸고, 일본과 네덜란드에도 대중(對中) 반도체 장비 수출 규제 동참을 요구해왔다.

일본은 이날 23개 첨단반도체 품목의 수출 규제를 강화하는 법률 하위 규정을 개정, 오는 7월부터 시행할 방침이라고 발표해 미국의 요구에 부응했다.

앞서 지난 8일에는 리에 슈라이네마허 네덜란드 대외무역·개발협력부 장관이 의회 보고서에서 "특정 반도체 생산 장비 수출 통제를 확대할 필요가 있다"며 "관련 규제를 여름 이전에 도입하겠다"고 밝혀 미국의 규제에 보조를 맞출 것임을 시사했다.

이와 관련 탄젠 주네덜란드 중국대사는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네덜란드가 첨단 반도체 장비의 수출을 막는다면 중국은 참고만 있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혀 맞대응을 예고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