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LA 코로나 감염 8월 이후 최고.. 실내 마스크 의무화 가능성

연합뉴스 입력 12.02.2022 02:05 PM 조회 233
Unsplash
LA카운티에서 겨울철 코로나19가 확산하고 있다.

LA 카운티의 일평균 코로나 감염 사례는 지난 8월 이후 최고 수준인 2천490명에 도달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가능성이 제기됐다.

LA카운티 공공보건국 바바라 퍼레어 국장은 어제(1일) 브리핑을 통해 현재 코로나19 확진자 증가 속도를 볼 때 감염 단계가 곧 '높음'에 도달할 수 있다며 감염 단계를 상향 조정하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재개하겠다고 밝혔다.

퍼레어 국장은 최근 많은 사람이 신속 항원 검사에서 코로나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보였다며 코로나에 걸리고도 보건 당국에 보고를 하지 않았거나 검사를 하지 않은 경우를 고려하면 실제 감염 사례는 훨씬 더 많을 것으로 보인다고 진단했다.

현재 LA 카운티의 코로나19 입원자는 1천164명으로 8월 11일 이후 가장 많다.

하루 사망자는 14명이지만, 사망자 현황은 감염 입원에 이은 후행 지표이기 때문에 그 숫자는 더 늘어날 수 있다고 페러 국장은 경고했다.

그는 "팬데믹이 끝났고 코로나19는 더는 걱정거리가 아니라는 게 일반적인 생각이지만, 최근 수치는 코로나가 여전히 우리와 함께 있다는 것을 분명히 보여준다"고 말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