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고령 인구 900만 명 첫 돌파, 초고령사회 '초고속' 진입...'노인 빈곤'은 압도적 1위

이수정 서울 특파원 입력 09.29.2022 05:51 AM 조회 1,953
[앵커]한국은 3년 뒤면 65세 이상 노인이 전체 인구의 20%를 넘는 초고령사회로 진입합니다.세계적으로 유례없이 빠른 속도인데요.반면, 노인 빈곤율은 OECD 국가들 가운데 여전히 압도적으로 1위였습니다.

[리포트]65세 이상 노인 인구가 900만 명을 넘었습니다.전체 인구의 17.5%로, 이제 3년 뒤인 2025년이면 초고령사회로 진입합니다.지난 2018년 고령사회가 된 뒤 초고령사회로 가는 데 불과 7년밖에 안 걸린 겁니다.

이는 고령화가 많이 진행된 일본의 10년보다 3년 빠른 것으로, 전 세계적으로 유례없이 빠른 속도입니다.

노인은 이렇게 빠르게 늘지만, 이들의 형편은 쉬이 나아지지 않고 있습니다.한국의 노인 빈곤율은 에스토니아나 슬로베니아 등보다 높고,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 회원국 가운데 압도적 1위입니다.

그래서인지 노인 10명 중 6명 정도는 여전히 일하고 싶다고 답했는데, 생활비에 보태야 한다는 이유가 가장 많았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노인들 스스로 생각하는 가족과 노후 관련 가치관도 변했습니다.가족이 자신을 부양할 거란 기대는 많이 줄어든 반면, 가족과 정부, 사회가 함께 책임져야 한다는 생각은 늘었습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