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이준석-배현진 또 신경전, 악수 뿌리치고 어깨 툭…비공개회의서도 입씨름

이수정 서울 특파원 입력 06.23.2022 04:31 AM 조회 2,456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배현진 최고위원이 또 다시 신경전을 벌였습니다. 오늘 최고위원회 회의장에 먼저 도착한 배 최고위원은 이 대표가 들어서자 웃으며 다가가 악수를 청했지만 이 대표는 손사래를 치며 배 최고위원의 팔을 밀어냈습니다.

이에 배 최고위원은 다른 회의 참석자들과의 인사를 마친 뒤 자리로 돌아오면서 앉아있는 이 대표의 어깨를 툭 쳤고, 이 대표는 별다른 반응을 보이진 않았습니다.

두 사람의 이런 모습 국민의힘 공식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생중계됐습니다. 

최근 두 사람은 당 혁신위 운영 방향과 국민의당 몫 최고위원 추천 문제로 비공개회의에서 잇달아 충돌해왔으며 사흘 전인 지난 20일 공개 회의에서 공개적으로 언쟁을 벌이면서 논란이 고조됐습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