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손흥민, 득점왕 트로피 들고 금의환향…대표팀 합류

이수정 서울 특파원 입력 05.24.2022 05:13 AM 조회 2,558
아시아 선수 최초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오른 손흥민이 오늘 귀국했습니다.
손흥민은 오늘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에서오랜 시간 기다린 팬들을 향해 고개 숙여 인사하고 손을 흔들었습니다.
득점왕 트로피인 '골든 부트'를 들고 카메라 앞에서 포즈를 취하기도 했습니다. 팬들은 환호하며 금의환향한 손흥민을 반겼습니다.

손흥민은 휴식을 가진 뒤, 오는 30일 축구 국가대표팀 소집에 합류합니다. 다음 달 브라질(2일), 칠레(6일), 파라과이(10일)와의 평가전에 나설 예정입니다.

앞서 손흥민은 23일 영국 노리치의 캐로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 2021~2022시즌 EPL 최종 38라운드에서 2골을 넣었고,트넘은 5-0으로 이겼습니다.
리그 22·23호 골을 잇달아 기록한 손흥민은 울버햄프턴을 상대로 1골을 넣은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23골)와 공동 득점왕에 올랐습니다. 손흥민은 경기 뒤 "(득점왕은) 어릴 때부터 꿈꿔온 일인데 말 그대로 내 손안에 있다"며 "믿을 수 없다. 지금 정말 감격스럽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