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모바일 운전면허증, CGV서 신분증처럼 쓴다

연합뉴스 입력 01.21.2022 09:13 AM 조회 544
통신3사-CGV, PASS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 도입 통신3사와 CGV가 'PASS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 도입 및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모바일 신분증을 통한 인증서비스를 제공한다고 SK텔레콤이 21일 밝혔다. 사진은 영화관에서 PASS모바일 운전면허 확인서비스를 이용하는 모습. 





통신3사와 CGV는 모바일 신분증을 통한 인증서비스 제공을 위해 CGV에 '패스(PASS)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서비스'를 도입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바코드와 QR코드 스캔만으로 운전면허증을 확인할 수 있어 전국 5만여개 편의점과 전국 27개 운전면허시험장 등에서 활용되고 있다. 가입자는 약 350만명에 달한다.

CGV는 영화관 체인 중 처음으로 이 서비스를 도입했다.

지금까지는 영화관에서 청소년관람불가 영화를 보거나 주류를 구매할 때 실물 신분증이 필요했지만, 앞으로는 스마트폰에 담긴 모바일 운전면허증으로 간편하게 확인이 가능하다.

통신3사와 CGV는 모바일 영화티켓과 신분증을 결합한 '스마트티켓'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하나의 화면에서 영화표와 신분증을 한번에 확인할 수 있다.

통신3사는 "이번 협력으로 고객 문화생활의 편의성을 크게 높이게 됐다"며 "향후 다양한 문화생활 공간에서 모바일 운전면허증의 도입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CGV는 "앞으로도 이동통신사와의 협력을 통해 고객이 보다 편리하고 즐겁게 영화를 관람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