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머크 코로나19 알약 치료제 효과 50%→30% 수정

이황 기자 입력 11.26.2021 12:18 PM 조회 2,565
미 제약사 머크앤드컴퍼니MSD가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개발한 알약의 효과가 당초 발표보다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오늘(26일) 연방 식품의약국FDA가 MSD의 경구용 치료제의 긴급 사용 승인 결정에 앞서 이 같은 데이터를 담은 사전 검토 자료를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MSD가 개발한 치료제 '몰누피라비르'는 당초 코로나19 환자의 입원 가능성을 절반으로 낮추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임상 결과에 대한 마지막 분석을 마친 MSD는 몰누피라비르의 효과를 50%에서 30%로 하향 조정했다.

FDA의 외부 자문기구는 오는 30일 회의를 열어 몰누피라비르의 긴급사용 승인 권고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FDA 관계자는 지금까지 긴급사용 승인 여부에 대해 결정된 것이 없다고 밝혔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