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소식에 주류언론 일제히 속보 전해

레이첼 김 기자 입력 10.26.2021 01:07 AM 수정 10.26.2021 01:11 AM 조회 3,727
Credit: 로이터통신 홈페이지 캡처
​노태우 전 한국 대통령의 사망 소식에주류 언론들은 일제히 속보로 소식을 전했다.

언론들은 12·12 쿠데타 조력, 직선제 회복 뒤 첫 대통령, 수뢰로 인한 투옥 등 여러 가지 평가를 곁들여 노태우 전 대통령의 정치 역정을 소개했다.

로이터통신은 한국시간(26일) 노태우 전 대통령이 향년 88세를 일기로 사망했다는 사실을 속보로 전했다.

그러면서 한국이 독재자에 의한 통치에서 민주적 선거로 이행하는 과정에서노태우 전 대통령이 중요한 인물이지만 논란이 많은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쿠데타의 공모자에서 한국의 민주화 뒤 국민이 선출한첫 한국 대통령이 됐지만 반역과 부패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고 불명예스럽게 정치 경력을 끝냈다고 전했다.

또 AP통신은 노태우 전 대통령이 입원했던 병원 관계자를 인용해 별세 사실을 보도했다.

AP통신은 노태우 전 대통령이 육군사관학교 동기인 전두환 씨를 대통령으로 만든 계기가 된 1979년 쿠데타를 지원하려고 자신이 지휘하던 육군 사단을 이끌고 서울로 진입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쿠데타와 1980년 민주화를 요구하는 시위대에 대한 군사 진압은 한국 현대사에서 가장 어두운 두 시기라고 지적했다.

또 1987년 대규모 민주화 시위로 되찾게 된 대통령 직선제를 통해
그해 말 대통령에 당선됐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노 전 대통령이 임기를 마친 후에 수뢰와 부정 축재를 인정하고 투옥됐으며 이후 김대중 정부 때 국가 화합 차원에서 사면을 받고 대중의 시선을 피해 말년을 보냈다고 덧붙였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