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SSG 최정 개인 통산 400홈런 폭발…이승엽 이어 역대 두 번째

연합뉴스 입력 10.20.2021 09:45 AM 조회 203
통산 400홈런 때리는 SSG 최정 19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SSG 랜더스와 KIA 타이거즈 경기. SSG 최정이 4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통산 400홈런을 치고 있다. 400홈런 기록은 이승엽 선수 이후 역대 2번째다.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주포 최정이 개인 통산 400번째 홈런을 쏘아 올렸다.

최정은 19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방문경기에서 4회초 좌월 솔로홈런을 터뜨렸다.

이로써 최정은 2005년 프로 데뷔 이후 17시즌 1천907경기 만에 통산 400홈런을 달성했다.

역대 KBO리그에서 400홈런을 달성한 선수는 2017년 은퇴한 이승엽(467홈런)에 이어 최정이 두 번째다.

이날 3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장한 최정은 1회 첫 타석에서는 몸맞는 공으로 출루했고 2회에는 삼진으로 돌아섰다.

SSG가 3-4로 뒤진 4회초 2사 후 타석에 나선 최정은 KIA 선발 보 다카하시를 상대로 볼카운트 3볼-2스트라이크에서 6구째 148㎞짜리 높은 직구를 통타해 좌측 펜스를 훌쩍 넘겼다.

SSG는 최정의 한 방으로 4-4 동점을 만들었다.

또 지난 12일 LG 트윈스와의 경기 이후 7일 만에 홈런포를 가동한 최정은 시즌 32호를 기록, 나성범(31홈런·NC)을 제치고 부문 단독 1위로 나섰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