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중국만 남았다"…싱가포르 SK하이닉스 인텔 낸드 인수 승인

연합뉴스 입력 07.27.2021 02:06 AM 수정 07.26.2021 07:06 PM 조회 416
심사 대상 8개국 중 7개국 통과
SK하이닉스 - 인텔[(왼쪽부터) SK하이닉스 홈페이지, 인텔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싱가포르가 SK하이닉스[000660]의 인텔 낸드플래시 사업부 인수를 승인했다. 이로써 SK하이닉스의 인텔 낸드 인수까지 중국의 결정만 남게 됐다. 

21일 SK하이닉스 등에 따르면 싱가포르 경쟁·소비자위원회(CCCS)는 SK하이닉스의 인텔 낸드 메모리 사업 인수를 무조건부로 승인했다.

이번 승인으로 SK하이닉스는 심사 대상 8개국 중 7개국(미국, EU, 한국, 대만, 브라질, 영국, 싱가포르)으로부터 인수 승인을 받았으며, 중국 한 곳의 승인 결정만 남게 됐다.

중국의 문턱만 넘으면 SK하이닉스의 인텔 낸드 인수도 사실상 마무리에 들어간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지난해 10월 인수 계약을 발표한 이후 9개월 만에 총 8개 심사 대상국 중 7개 국가의 무조건부 승인을 끌어낸 것은 매우 긍정적인 결과"라며 "중국 심사 당국에서도 원만한 승인을 받아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