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빌 게이츠 맏딸, 아버지와 다정한 모습 담은 사진 공개

연합뉴스 입력 05.14.2021 11:55 AM 수정 05.14.2021 03:30 PM 조회 2,014
"가족과 좋은 시간보다 나은 것은 없어"
나흘 전 어머니날에는 '아빠 뺀 가족사진' 올리기도
빌 게이츠의 장녀 제니퍼가 13일(현지시간) 인스타그램에 올린 아버지와 함께 찍은 사진. [제니퍼 인스타그램 갈무리=연합뉴스. 재판매 및 DB금지]

최근 이혼 소식이 전해진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 빌 게이츠(65)가 첫째 딸과 다정한 모습으로 찍은 사진이 공개됐다.

13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피플 등에 따르면 게이츠의 장녀 제니퍼 게이츠는 이날 인스타그램에 아버지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유했다.

사진에는 게이츠와 제니퍼가 어깨를 맞대고 서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제니퍼는 사진 오른쪽 하단에 웃는 이모지와 함께 "가족과 좋은 시간을 보내는 것보다 나은 것은 없다"고 적었다.

이 사진의 촬영 장소나 시점은 알려지지 않았다.

제니퍼가 게시 후 24시간이 지나면 삭제되는 인스타그램 '스토리' 기능으로 사진을 공유해 현재는 확인이 어렵다.

그는 이날 아버지와 찍은 사진을 공유하기 전에는 의대 2년 차를 마친 기념으로 동생들로부터 받은 선물을 든 사진을 올렸다.

어머니의 날인 지난 9일에는 어머니 멀린다와 형제들이 함께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

당시 가족사진에는 게이츠가 빠져있어 여러 추측을 불렀다.
 

빌 게이츠 딸, 부모 이혼 발표뒤 가족사진 공개…'아빠 빼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의 장녀 제니퍼가 9일(현지시간) 어머니의 날에 맞춰 부모의 이혼 발표 후 처음으로 소셜 미디어에 가족사진을 올렸다.

그러나 제니퍼가 인스타그램 계정에 게시한 가족사진에는 어머니 멀린다와 남동생 로리, 막내 여동생 피비만 나란히 서 있을 뿐 아버지는 빠졌다.
빌 게이츠의 장녀가 올린 가족사진(좌측부터 제니퍼, 멀린다, 로리, 피비 게이츠). 
[제니퍼 게이츠 인스타그램 캡쳐]


게이츠와 멀린다는 지난 3일 갑작스럽게 이혼을 발표했다.

한때 모범부부로 꼽혔던 이들은 27년간 결혼생활을 끝낸다고 발표하면서 정확한 이유는 공개하지 않아 '게이츠의 외도설' 등이 흘러나오기도 했다.

게이츠와 멀린다가 당초 지난 3월에 이혼을 발표하려 했고, 이때 가족 모두가 게이츠에게 매우 화가 나 있었다는 보도 역시 나왔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