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연방 국무부, 여행금지 국가 수 전세계 80%까지 늘어날 것

이황 기자 입력 04.19.2021 02:16 PM 수정 04.19.2021 02:24 PM 조회 4,770
미국이 코로나19으로 여행금지를 권고할 국가의 수를 전 세계 80%까지 늘리겠다고 밝혔다.
연방 국무부는 오늘(19일) 성명에서 코로나19 대유행의 여행자들에 대한 전례 없는 위험을 고려해 이번 주에 여행 권고안에 대한 업데이트를 시작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국무부는 이번 업데이트로 '여행금지'인 여행경보 4단계 국가 수의 큰 증가가 있을 것 이라며 전 세계의 약 80%에 달할 것 이라고 말했다.

미국민에 대한 국무부의 여행경보는 4단계로 나뉘는데,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재고, 여행금지 순이다.

현재 한국은 강화된 주의인 2단계 국가이며, 중국과 일본은 여행 재고인 3단계로 분류돼 있다. 북한은 여행금지인 4단계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