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전 참전용사 방문한 한나 김씨, CA ‘올해의 여성’ 상 수여

문지혜 기자 입력 02.24.2019 09:27 AM 조회 3,891
전국 50개 주 전역을 돌며 한국전 참전용사들의 공헌을 기리고 노병(老兵)을 인터뷰해온 한인 청년단체 대표 한나 김 씨가 캘리포니아주 상원에서 수여하는 공로상인 '올해의 여성' 상을 받았다.

오늘(24일) 캘리포니아주 상원 링링창(공화·다이아몬드바) 의원실에 따르면 김 씨는 차세대 한인 청년들이 결성한 '리멤버 7·27' 대표를 맡아 한국전 희생자를 기리고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는 활동을 펼쳐왔다.

이 단체는 지난 2009년 연방 의회와 행정부를 상대로 캠페인을 벌여 정전협정 체결일을 한국전 참전용사를 위한 미국의 국가기념일로 지정하는 데 주도적 역할을 했다.

7월 27일은 한국전 정전일이다.

링링창 의원실은 "한나 김은 전국을 누비며 천 명이 넘는 한국전 참전 베테랑을 인터뷰했다"라고 소개했다.

한나 김 씨는 의원실을 통해 "신념, 감사, 투지를 갖고 임했다. 모든 사람이 성별, 연령, 인종, 배경 등에 의해 그들이 누구인지, 무엇을 할 수 있는지 규정되지 않기를 원한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리멤버 7·27'은 한국전 희생자를 기리고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는 촛불 점등 행사를 워싱턴DC 등지에서 열어왔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