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 동안 쌓아둔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s://www.couple.net/en

 
배우자 선택, 악마의 미소를 조심하라
08/01/2021 08:35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1,209  



여성에게 인기있는 남성 스타일을 조사하면 옛날이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자상하고 배려심 있는 남성이 꼽힌다. 그런데 이들 중 극히 일부지만, 매너있는 행동 속에 악마의 미소를 숨기고 있는 남성들이 있다.

내 주변의 일이다. 매력적이고 천사 같은 여성이 지인의 소개로 만난 남성과 결혼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인사를 시킨다고 만난 그 남성은 정말 따뜻하게 말을 건네는 매너있고 젠틀한 사람이었다.

나는 두 사람의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해줬다. 그런데 얼마 후 여성과 함께 있지 않을 때 남성의 전혀 다른 얼굴을 보게 됐다. 할머니 한분이 그에게 뭔가를 물었는데, 아주 냉정하게 외면하는 것이었다. 그 할머니를 경멸하듯이 쳐다보는 그의 표정은 지금까지 그가 보여준 모습과는 전혀 달랐다.

그날 이후 그를 만날 때 언뜻 스치는 표정, 순간적으로 하는 말과 행동들, 이런 부분을 유심히 살폈다. 사람을 파악해서 소개하는 일을 오래 하다 보니 생긴 직업병일 수도 있고, 평소 좋게 봐온 여성을 염려하는 마음이기도 했다.

젠틀하고 매너있는 그의 모습 뒤에 숨겨진 진짜 얼굴은 다혈질이고, 세마디 이상 하면 화를 낼 정도로 성격이 나쁘다는 것이었다. 심지어 경제력도 없었다. 회사에 다니고는 있었지만, 씀씀이가 헤펐고, 빚도 있었다.

그녀는 나를 포함해 주변의 우려를 알면서도 결혼을 했다. “그렇게 나쁜 사람이 아니다”, “가정이 생기면 정신차릴 거다” 는 등으로 그에 대한 기대와 희망을 포기하지 않았다. 그리고 두 사람 사이에는 이미 아이가 생긴 상태였다.

서로 잘 아는 사이여서 계속 부부가 사는 모습을 지켜보게 됐다. 아내를 업고, 이고 다녀도 모자랄 판에 여성에게 큰 소리치고 까딱했다가는 폭력까지 행사할 것 같은 분위기도 몇 번 목격했다.

그렇게 밝고 건강했던 여성은 결혼 몇 년이 지나자 어두운 표정, 까칠한 피부로 변했다. 자상하고 매너있어 보이고 명품으로 포장한 남성의 겉모습에 마음을 빼앗겼고, 그 실체를 알고 난 후에는 정에 얽매여서 결단을 내리지 못하는 상태다.

결혼에 있어서 다들 최고의 상대를 만나는 것에만 신경을 쓰지만, 한편으로 최악의 상대를 피하는 것도 중요하다. 교제기간에 상대의 성격을 파악해야 하는데, 겉으로 보이는 화려하고 멋진 모습만이 아니라 꾸미지 않은 모습, 진짜 얼굴을 발견해야 한다.

| 이웅진,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ceo@tour.com 


♥ Since 1991, 선우 ♥
미국 동부 : 201-678-8503
미국 서부 : 213-435-1113
미국 워싱턴/오레곤 : 206-561-3192
캐나다 : 416-907-9449
호주뉴질랜드 : 02-7202-1651
상담전화(전국) : 1588-2004
카카오톡 상담 : @sunoo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871 배우자 조건이 까다롭기만 한 그들, 인연은 가까운 곳에 있었다 10/10/2021 435
870 재혼 남녀, 삼혼·사혼이 안되려면 이것만은 꼭! 10/04/2021 630
869 결혼정보회사 블랙리스트 여성, “혹시 나도~” 09/26/2021 753
868 늦어지는 결혼, 결혼비용이 문제라면…여성과 같이 해결 가능 09/12/2021 597
867 10가지 조건 갖춘 상대를 원한다…그럼 당신은 어떤 상대인가? 09/05/2021 2780
866 약속시간 5분 전에 나오는 그 사람을 놓치지 말 것 08/29/2021 1058
865 아빠는 “차라리 독신으로”, 엄마는 “반드시 짝 찾아야” 08/22/2021 950
864 다 갖추느니 조금 부족해야 결혼 잘한다 08/15/2021 614
863 리처드 기어 71세, 김용건씨 75세…황혼 출산 08/08/2021 1480
862 배우자 선택, 악마의 미소를 조심하라 08/01/2021 1210
861 재혼 만남 절대 피해야 할 이것 07/25/2021 1685
860 ‘졸혼’ 종료한 이외수 부부…결국은 가족만 남는다 07/18/2021 1380
859 소개팅 상대방 바람 맞히기, 그런 매너로 과연? 07/11/2021 973
858 5060싱글, 이런 틀 깨야 서로 행복한 이성친구 만나 07/04/2021 1351
857 한국의 아버지들, 자녀 결혼에 올인하는 중 06/27/2021 186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