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포함 아시안 윤락여성 무더기 검거

라디오코리아 | 입력 02/01/2017 15:32:35 | 수정 02/01/2017 15:32:35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뉴저지에서

한인을 포함한 윤락여성들이 무더기 적발됐다.

 

지역 언론에 따르면

블룸필드 지역의 스파 업소 4곳에서

올해 68살의 종 리씨와 58살의 김하연씨 등

아시안 여성 6명이 매춘과 무면허 업소 운영 등의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 조사결과 이들은 주로 페이스북과 같은 소셜 미디어와

백페이지 닷 컴 등을 통해 버젓이 성매매 광고를 올렸던 것으로 드러났다.

 

  


김혜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