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시 에코팍에 7번째 '시민권 취득' 센터 설립

라디오코리아 | 입력 09/22/2019 07:19:59 | 수정 09/22/2019 07:19:59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LA시에서 주민들의 시민권 취득을 돕기 위한 센터가 

한 곳 더 늘었다. 

 

에릭 가세티 LA시장 사무실에 따르면 지난 19일

LA한인타운 인근에 위치한 에코파크 도서관(1410 W. Temple St)에

주민들의 시민권 취득을 돕는 ‘뉴아메리카센터’가 문을 열었다.

 

이는 LA시에서 운영하는 7번째 뉴아메리카센터며 

LA한인타운 내 피오피코 코리아타운 도서관에서도 운영중이다. 

 

LA시는 센터를 운영하며

지난 2012년부터 이민자 6만5천여명의

시민권 취득 신청서 접수를 도와왔다.

 

센터에서는 영주권 갱신부터 시민권 신청 관련 문의를 비롯해

이민상담 서비스도 무료로 제공된다.

 

웹사이트: www.lapl.org/newamericans

 


박수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