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최의 무용이야기

칼럼니스트: 진최

진 발레스쿨 원장, 한미무용연합회장

3727 W. 6th Street Ste 607 Los Angeles, CA 90020
323) 428-4429
웹사이트: http://www.balletjean.com
이메일: koaballet@yahoo.com

 
150. 아들과 연인(SONS AND LOVERS) 리뷰 10월 미션 성공
11/14/2020 03:52 pm
 글쓴이 : 발레리나
조회 : 871  
   http://www.balletjean.com [68]




아들과 연인 리뷰(SONS AND LOVERS) 10월 미션 성공 


저자 : David Herbert Lawrence 데이비드 허버트 로렌스 

 낭만 독서모임에서 지난달 줌으로 함께 읽고 토론한 책이 아들과 연인 (SONS AND LOVERS)이다. 데이비드 허버트 로렌스의 대표적인 걸작으로 실제적 경험을 통해서 쓴 자서전적 소설, 뉴스 워크 선정 100대 명저에 속하는 작품,“ 채털리 부인의 사랑”으로 더 알려진 영국 소설가이다. 표지에 쓰여 있는 화려한 작가의 소개에 책을 읽기도 전 무척 재미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잔뜩 기대를 했다.

 그러나 생각과는 달리 그저 평범한 우리 주의에 일어나는 일상적인 이야기다. 소설에 흔히 나오는 살인, 반전, 극적인 장면도 없다. 모렐 부인과 남편과의 갈등 , 자식에 대한 애정과 집착, 폴과 두 여인 사이의 관계를 그렸다. 소설이 그러하듯이 때가 되면 죽음으로 끝나고 새로운 삶을 찾아가는 폴의 그저 그런 이야기다.


 그런데 참으로 놀라운 일이다. 이렇게 평범한 이야기를 두 권의 책 총 884페이지에 달하게 길게 늘여 쓸 수 있는 풍부한 어휘력, 표현력, 문장력이 경이롭다. 작가는 “ 글이란 바로 이렇게 쓰는 거야! 하며 나에게 말한다.


 폴이 미리암에게 말할 때 “ 파우스트의 그레첸처럼 되지는 않아 …”라고 말한다. 내가 지난달 파우스트를 안 읽었다면 이 뜻을 이해하지 못했을 것이다. 마치 작가는 말의 퍼즐을 만들어 놓았고 숨은 그림을 찾아보라고 한다. 나는 그것을 하나하나 꿰맞추어 본다. “ 빙고” 하며 환호하고, 무언가 한 통속이 된 거 같은 애매모호한 뿌듯한 이 느낌은 책을 읽어보지 않고는 절대 모르는 느낌이며 나만의 기쁨이다.


 이 책을 읽고 나서 나는 또 하나의 눈을 갖게 되었다. 거리의 모습, 아침햇살, 해지는 광경, 꽃 한 송이, 무심히 그냥 스쳐 지나갈 수 있는 무수한 사물을 다시 한번 보고 의미를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 만든다.


 광부 모렐은 춤을 잘 춘다. 모렐 부인은 거기에 매료돼서 결혼을 한다. 모렐은 아들 윌리암에게 말한다. “ 내가 몸이 조금만 더 빨랐을 때 나는 작은 동전 위에서도 회전할 수 있었어.”라고… 그 모습을 상상하니 참으로 멋진 은유다. 춤 잘 추는 사람에게 끌리는 것은 시대나 동서양을 막론하고 다 비슷한 거 같다.

 11월 첫째 금요일 낭만 독서 모임 강좌는 줌 미팅을 한다. 코로나 19로 서로 만나지 못하니 온라인에서 만나는 새로운 풍속이 생겼다. 막상 독서모임날 줌 접속이 모두 안된다. 일주일 후 금요일에 다시 줌 미팅을 하였다. 사람은 망각의 존재라 하더니 내가 그렇다. 일주일이 지나서 읽었던 책 내용을 다시 생각해보니 금방 기억이 안 난다. 하나씩 잊어버린다. 아마도 시간이 지나 먼 훗날 내가 그동안 읽었던 책 내용이 내 기억에서 모두 사라질지도 모른다. 그러나 책에서 얻은 내 마음의 양식은 충만하며, 기쁨은 영원할 것이라고 나는 믿는다.

 

 www.koadance.org

 www.balletjean.com

한미무용연합회. 진발레스쿨

3727 West. 6th St #607. LA CA 90020

Tel: 323-428-4429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49 159. 새해 결심 운동 잘 되고 있나요? 01/18/2021 135
148 158 “ 하얀 성 “ 리뷰 (:The White Castle) 01/11/2021 382
147 157. 새해 결심 일상을 발레리나처럼 움직여라… 01/04/2021 442
146 156. 코로나 19 극복 온라인 희망 무용 발표회 성황 12/28/2020 434
145 155.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코로나 19 극복 희망 콘서트 12/21/2020 499
144 154. 발레 사랑 함께하여 든든합니다. 12/15/2020 476
143 153. “ 뻐꾸기 둥지 위로 날아간 새 ” 리뷰 12/07/2020 642
142 152. 코로나 19에도 불구하고 춤을 멈추지 않는 이유. 11/30/2020 674
141 151. 달항아리와 발레블랑 카르마 11/23/2020 519
140 150. 아들과 연인(SONS AND LOVERS) 리뷰 10월 미션 성공 11/14/2020 872
139 149. 춤추며 즐거웠던 평범한 일상이 그립다. 11/09/2020 489
138 148. 강수진“ 나는 내일을 기다리지 않는다.” 리뷰 11/02/2020 1091
137 147. 3살 우리 아이 발레 너무 좋아해요. 10/26/2020 1297
136 146. 발레핏으로 우아하고 품위 있게.. 10/19/2020 862
135 145. 발레핏 운동효과 체험수기 “ 짱 ” 10/12/2020 119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