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딜러

차량검색

개인매물

자동차 정보

신형 투싼, 흰색 말고 '아마존 그레이' 인기 가장 높아.."실물 직접 살펴보니"

신형 투싼 차량 구매에 있어 외장 컬러는 디자인만큼이나 큰 역할을 차지한다. 같은 디자인이라 할지라도 외장 컬러에 따라 완전히 다른 분위기를 조성하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블랙, 화이트, 실버 등의 무채색 계열은 차분하면서도 단정한 분위기를 풍기며, 레드, 옐로우,블루 등의 유채색 계열은 톡톡 튀는 개성을 표현하는데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실물론 마주한 아마존 그레이 컬러 이 가운데, 최근 출시된 신형 투싼의 컬러 선택 비율이 화이트가 아닌, 그레이 계열 컬러가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신형 투싼의 외장 컬러는 팬턴 블랙, 아마존 그레이, 타이탄 그레이, 크림슨 레드, 화이트 크림, 쉬머링 실버 등 6가지로 구성되는데, 전체 구입 고객 중 절반 이상(53%)이 그레이 계열을 선택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체 컬러 중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외장 컬러는 '아마존 그레이' 컬러로 나타났다. 현대차는 해당 컬러를 신형 투싼을 대표하는 글로벌 이미지 컬러로 내세웠다.

아마존 그레이는 초록 색감이 감도는 중채도 컬러로, 그린-블루-블랙의 색감을 조합해 짙푸른 열대우림을 연상케하는 것이 특징이다.

실제로 살펴본 아마존 그레이는 단단한 금속 느낌의 알루미늄 입자를 기본으로, 블루 펄과 골드 펄을 가미해 오묘하고 신선한 느낌을 선사했다.

특히 아마존 그레이 컬러는 빛이 직접적으로 반사되는 부분과 철판이 꺾이는 분위들의 양감을 극적으로 표현하는데 적합한 컬러로 꼽히며, 4세대 투싼의 역동적인 이미지를 돋보이게 해주는 장점이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초록색은 자동차 분야에서는 아직 낯선 컬러지만, 패션 등 다른 분야에서는 굉장히 트렌디하게 사용되고 있다"며, "아마존그레이 컬러는 너무 튀지 않고 톤 다운된 중채도 컬러로 큰 거부감 없이 신선한 느낌을 주는 매력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마존 그레이 컬러가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이유로는 '그레이 계열 컬러 특유의 관리 용이성'을 꼽았다.

실제로 그레이 계열을 선호하는 고객들은 차량 외관이 약간 더러워져도 티가 잘 나지 않아 다른 컬러 대비 관리가 수월하다는 의견을 보인다.

'향후 출시될 신차에도 아마존 그레이 컬러를 적용할 계획이 있냐'라는 질문에는 "현대차 연구팀은 차량의 고유 디자인 컨셉이나 특성을 고려해 컬러를 반영하고 있으며, 출시될 차량의 디자인 및 분위기와 잘 어울리는지 따져본 후 결정할 사안"이라고 설명했다.

동호회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아마존그레이 컬러에 대한 반응도 뜨겁다. "약간 초록색이 섞여 굉장히 오묘하다", "무난하면서도 멋있는 컬러같다", "아마존 그레이가 대세인 듯하다", "흰색 사려다가 독특해서 자꾸 보게 되는 컬러", "생각보다 튀지 않고 고급스러운 것 같다" 등의 댓글이 달렸다.

<출처 : Daum자동차>

아마존 그레이 컬러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선택을 받은 컬러로는 '화이트 크림'이 꼽힌다. 화이트 컬러는 글로벌 시장서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이는 컬러로, 특유의 깔끔한 분위기로 전통적으로 많은 선택을 받고 있다.

이어 그레이 계열의 '타이탄 그레이' 컬러가 세 번째로 많은 선택을 받았다. 타이탄 그레이는 아마존 그레이와 동일한 그레이 계열이지만, 금속 재질이 좀 더 강조된 느낌을 지니고 있다. 구체적으로 아마존 그레이가 녹색 기운이 살짝 감도는 그레이라면, 타이탄 그레이는 일반적인 진한 그레이에 가깝다.

뒤이어 중후한 느낌을 풍기는 팬텀 블랙, 무난한 느낌의 쉬머링 실버, 강렬한 분위기의 크림슨 레드 컬러가 뒤를 이었다.

한편 현대차는 지역별 고객 특성을 고려한 독창적 컬러 개발에도 힘쓰고 있다. 한 예로 파랑색과 빨간색 등 다채로운 컬러를 선호하는 북미 시장에는 고채도 컬러에 펄을 추가한 '인텐스 블루' 컬러를 개발해 선보였고, 상대적으로 차분한 컬러를 선호하는 유럽 시장에는 저채도의 신규 컬러를 개발해 선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