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들리지 산불 진화율 83%로 뛰어

라디오코리아 | 입력 10/21/2019 05:48:3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밸리 지역에서 발생한 새들리지 산불은

지난 주말 우려와 달리 진화율을 크게 높였다.

 

LA소방국에 따르면 새들리지 산불로

지금까지 8천 8백여 에이커가 전소됐으며

진화율은 83%다.

 

지난 주말 발령됐던 산불주의보는 해제됐지만,

강풍 주의보가 오늘 정오까지 발령된 만큼

긴장을 늦출 수는 없다.

 

소방국은 이번주 고온건조한 기후가 이어지는 만큼 

진화작업이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했다. 

 

소방국은 이에 따라 일대 전략적인 순찰활동을 하는 등

경계태세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