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번 Fwy 전복사고..3명 사망, 2명 중태

오늘(23일) 새벽 LA남부 110번 프리웨이에서 

차량 전복사고가 발생해 

3명이 숨지고 2명이 심하게 다쳤다.

 

캘리포니아 고속도로 순찰대 CHP에 따르면 오늘 새벽 0시 14분

105번 프리웨이와 만나는 110번 프리웨이 남쪽방면에서

한 차량이 방어벽을 들이받는 사고를 일으켰다.

 

이 사고로 운전을 하고 있던 17살 남자 청소년을 비롯해

동승자 19살 여성과 17살 여자 청소년이 숨졌다.

 

또 19살 남성과 17살 여자 청소년은 중태에 빠졌다.

 

사상자들 모두 LA 출신인데, 

이들의 신원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CHP 초동 조사결과 2009년형 니산 차량은

오른편으로 향하다 방어역을 그대로 들이받고 전복됐는데, 

이 방어벽은 역방향 진입을 막기 위해 설치된 것이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사고 직전 시속 70마일 정도로 달렸으며 

당시 짙은 안개가 끼어있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