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천 200만 달러 잭팟 수퍼 로또, 미라클 마일 ‘랄프스 마켓’서 판매

라디오코리아 | 입력 08/22/2019 15:46:11 | 수정 08/22/2019 15:46:11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7천 200만 달러에 달하는 잭팟 상금이 걸린

‘수퍼 로또 플러스’ 1등 티켓이 LA 한인타운 인근

미라클 마일 지역 내 ‘랄프스 마켓’에서 판매됐다.

 

캘리포니아 주 복권국에 따르면

어제(21일) 추첨에서 34와 28, 25, 19, 39, 메가 넘버 9 등

당첨 번호 6자리를 모두 맞춘 1등 티켓은

5601 윌셔 블러바드에 위치한 랄프스 마켓에서 팔렸다.

 

당첨 주인공은 아직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상황으로

180 일 이내 당첨금을 수령해야한다.

 

한편, 1등 티켓을 판매한 랄프스 마켓은

36만 달러를 받게됐다. 


이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