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새해결심과 중독탈출
01/07/2021 09:53 a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1,387  


미국인 45% 정도가 매년 새해결심을 한다. 이중 8%만이 성공하며, 대부분은 1월 셋째 주까지만 새해결심 이행에 열심을 내다가 1월17일경 이후에는 거의 포기하는 경향이다.

지난 12월 초에 18세 이상 성인 2,03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해리스 여론조사에 의하면 코로나 팬데믹으로 모든 사람들이 힘들었음에도 불구하고 미국인 43%가 2021년에 새해결심을 하겠다고 응답했다. 이는 2020년의 35%보다 8%가 더 높은 수치이다.

연령대별로는 20대 56%, 30대 61%, 40대 45%, 50대 이상 24%로, 젊은 계층이 높은 반면에 50대 이후는 낮았다. 주요 내용별로는 규칙적인 운동(56%), 체중관리(50%), 저축이나 예산편성(49%), 자기관리(49%) 등을 많이 선택했고, 특히 20대들의 53%는 다른 어느 연령대보다도 새로운 기술습득을 새해목표로 삼았다.

아무리 작은 새해결심도 인생을 바꿀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으므로 성취가능한 간단한 계획부터 수립해서 목표달성에 집중하는 것이 좌절이나 중도포기를 피하는 데 도움이 된다.

새해결심과 중독회복은 항상 밀접하고도 복잡한 관계이다. 1년 중 연말연시에 재발이 가장 심하기 때문에 본인의 처참한 중독결과와 가족들의 최후통첩으로 매년 1월 초에 회복으로 나오는 중독가정이 많은 실정을 감안하면, 중독자에게 새해결심은 흡연, 음주, 마약, 게임, 도박 등과 같은 중독행위 중단뿐만 아니라 새로운 삶의 전환점으로 이어질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새해결심에 대한 접근방식이 너무 엄격하거나 복잡하면 종종 포기하기 쉽다. 성급한 완벽을 추구하기보다는 1년 동안 목표달성을 향해 일관된 회복작업 노력이 필요하다.

중독자 혼자서는 회복작업을 하기 어려우므로 주위에 12단계 그룹회복모임에 참여해서 신뢰하는 참석자들에게 마음을 열어 보이는 것을 두렵게 생각하지 말아야한다. 중독회복의 핵심은 자신의 생각, 행동, 태도를 바꾸기 위한 조치들을 취하는 것까지를 의미하므로, 혼자서는 12단계를 할 수 없다. 개인적으로 12단계를 하면, 어려울 때에는 과거 중독습성으로 되돌아갈 위험이 많다.

회복시작은 새로운 취미생활을 하기에도 좋은 시간이다. 요가나 다른 체력단련은 육체건강에 이롭고 정신건강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어떤 날은 다른 날보다 회복을 유지하는 것이 더 어려울 수도 있지만 낙심하지 않을 방법을 개발해서 대처하며, 매일 감사 일기를 쓰거나 명상을 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한 번도 새해결심을 해본 적이 없다면 의지력이 부족하거나 결심이 약해서가 아니다. 실제로 지킬 수 있는 새해결심을 어떻게 작성해야할지를 잘 모르기 때문이다. 글쓰기는 예술이다. 자신의 중독문제를 종식시키기 위한 확고한 의도와 이행에 필요한 사항들을 기재하다보면 책임성 또한 증가되는 것을 경험할 것이다.

효과적이고 실행 가능한 새해결심을 작성할 때에 새로운 삶의 출발을 위한 영감을 얻을 수 있고, 그 결심을 이행하는 동안 일 년 내내 회복에 대한 동기부여를 유지할 수 있어서 중독탈출에 성공할 수 있을 것이다. 

▶ 미주 한국일보 인터넷신문-중독 치유를 위한 새해결심
   (2021년 1월 4일자 미주한국일보 오피니언 난에 기고한 글임)

이해왕 선교사 (http://www.werecovery.com)
중독 줌영상 12단계회복모임 - 미국 (909) 595-1114
(전화번호와 용건을 남겨주십시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ZOOM 중독치유 영상회복모임 09/08/2020 6266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33913
330 재발과 바른 대처 09/09/2021 2371
329 여름방학과 10대 자녀들의 중독위험 08/18/2021 484
328 중독가정의 분노중독과 대처방법 07/12/2021 876
327 코로나 팬데믹과 중독만연 팬데믹 06/07/2021 3146
326 중독치유 회복유지단계의 중요성 04/28/2021 1192
325 12단계 치료와 행동변화단계의 중요성 04/02/2021 1163
324 중독은 12단계로 치료가 가능한 병 03/09/2021 1366
323 코로나 팬데믹은 중독회복 시작의 기회 02/03/2021 1297
322 새해결심과 중독탈출 01/07/2021 1388
321 겨울철 우울증과 중독재발 위험 12/04/2020 1421
320 중독가정의 파괴적인 결과와 파멸적인 관계성 11/10/2020 1640
319 한인 20대 마약중독 피해심각 09/29/2020 6566
318 ZOOM 중독치유 영상회복모임 09/08/2020 6266
317 중독치유에 가족부터 회복이 필요한 이유들 08/03/2020 2055
316 코로나시대의 중독악화와 온라인 회복모임 06/29/2020 220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