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www.couple.net

 
[선우스토리22] 오프라인 전문가가 IT화를 잘못하면 회사가 망한다. (2)
09/13/2017 09:49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131  


 

- 선우 CEO 이웅진

오프라인 전문가가 IT화를 잘못하면 회사가 망한다.
- 투자비용 140억 중 80%는 안써도 되는 눈먼 돈

오프라인에서 아무리 전문가라고 해도
온라인은 전혀 새로운 세계이다.


IT화의 속성은
알고 보면 복잡한 게 아닌데.
당시는 너무도 몰랐기 때문에
그래서 많은 댓가를 치러야만 했다.


운이 좋으면 적은 비용을 투자해서
목표에 이르지만,
운이 안좋으면 돈을 많이 쓰면서도
먼길을 돌고 돌아 겨우 목표에 이른다.


운이 더 안좋으면 많은 돈을 투자해도
결국 실패한다.


운이 안좋았던 나는
모르기 때문에
돈을 달라는대로 주고,
쓰라는 대로 쓰면서
돈으로 떼워야 했다.


그러면서 가슴은 온통 숯검둥이가 되었다.

이 대목에서 짚고 넘어가야 할 점은
당시 선우의 멤버들은 훌륭했다.

대표인 내가 무지했기 때문에
그들도 고생을 했다.

이 글이 그들에게 누가 되지 않기를 바란다.

컴퓨터에는 서버가 있는데,
모든 자료가 저장되는 공간이다.
지금은 웹호스팅 회사에서 관리해준다.
월 몇백이면 된다.
클라우드 서비스는 비용이 더 저렴하다.

하지만 선우의 경우,
이런 방법이 있었음에도
대기업이 하는 방식을 선택했다.


즉.
내부에 서버를 두고 관리를 한 것이다.


이를 위해
서버와 연결되는 전용선을 깔아야 했는데,
그 비용만도 월 1200-1500만원이었다.


거기에
컴퓨터도 최고급 사양의 제품을 구비해야 했고,
유지, 관리를 위해 내부 직원을 2명 배치했다.


99년부터 10년 동안 이렇게 지출이 되었는데,
그 비용이 1년에 2억 이상 이었으니
10년이면 20억 이상 들었다는 계산이다.


지금 돌이켜보면
남들 하는 방식, 대중적인 방식으로도
얼마든지 할 수 있었는데,
잘해내고 싶어서,
또 모르니까 불안한 마음에
돈을 아끼지 않았던 것이다.


전산을 이루는 기본 요소 중의 하나를 잘 몰라서
10년 동안 20억을 썼고,
그 중 80%, 16억 이상은 안써도 되는 돈이었다.

그래도
오늘이 있기까지 노력의 과정에서
값비싼 수업료를 치뤘다고 자평한다.

또 다시 새로운 변화와 도전을 생각하게 된다면
보다 넓고 높고 깊게 상황을 보면서
최선의 선택을 할 것이다.

 

 

_K1E0207.jpg

 

 


♥선우공식블로그
http://blog.naver.com/sunoo1111

♥커플닷넷
http://www.couple.net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unoo1111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unoo.weddingTV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517 [결혼방정식]남편들에게 처갓집은? 그 시절에는 멀수록 좋다! 지금은 가까… 09/21/2017 202
516 [선우스토리23] 오프라인 전문가가 IT화를 잘못하면 회사가 망한다. (3) 09/20/2017 93
515 [이웅진의 만남과 결혼] 한국 남자 싫어 미국인과 결혼하고 이혼해보니 한… 09/19/2017 918
514 [결혼문화연구소]연인간 헤어짐의 원인은 41%가 성격차이 09/19/2017 203
513 [이성미의 밀당남녀]아무나 좋다는 그 남자는 아무 여성과도 맞지 않았다. 09/17/2017 326
512 [결혼방정식]여자들의 이상형?그 시절에는 남자답고 돈 잘 버는 신성일 스… 09/14/2017 429
511 [선우스토리22] 오프라인 전문가가 IT화를 잘못하면 회사가 망한다. (2) 09/13/2017 132
510 [이웅진의 만남과 결혼]92년생, 23세 처녀 결혼하기 09/12/2017 387
509 [결혼문화연구소]미혼여성이 말잘하고 유머러스한 남성에게 호감느껴? 09/12/2017 308
508 [이성미의 밀당남녀]별로좋지 않은 남자에게 끌리는 그녀 09/10/2017 340
507 [결혼방정식]남자들의 이상형? 그 시절에는 곰 같은 현모양처! 지금은 여우 … 09/07/2017 443
506 [선우스토리] 오프라인 전문가가 IT화를 잘못하면 회사가 망한다! 09/07/2017 177
505 [이웅진의 만남과 결혼]한국 배우자 선택문화에 잘못 길들여진 백인 노총각… 09/05/2017 509
504 [결혼문화연구소]여성 10명 중 9명 이상 배우자 선택시 남성의 종교가 중요… 09/04/2017 287
503 [이성미의 밀당남녀] 연애초짜 두 남녀의 인연 만들기 09/03/2017 25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