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진재영 "둘 밖에 없는데 손 큰 게 병, 명절 기분 내려다 `골병 각`" [데일리SHOT]

글쓴이: La mer  |  등록일: 10.02.2020 10:13:29  |  조회수: 2529
탤런트 겸 사업가 진재영이 추석 연휴 근황을 전했다.

진재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엔 부엌에서 앞치마를 두른 채 추석 명절 음식 준비에 한창인 진재영의 모습이 담겼다. 음식들이 먹음직스럽게 완성되며 눈길을 끌었다.

이와 함께 진재영은 "우리 둘밖에 없는데 손이 큰 게 병이다. 명절 기분 내려다가 골병 각. 진재영 키친. 제주"라는 메시지를 덧붙였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