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급증 샌퍼난도 밸리에 ‘수퍼 검사장’ 설치

LA안에서도 코로나19 감염이 큰폭으로 급증한 샌퍼난도 밸리 지역에

주민들이 걸어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는 

‘수퍼 검사장’이 내일(24일) 오픈한다.

 

샌퍼난도 레크레이션 팍에 문을 여는 이 검사장은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아침 8시부터 오후 4시 사이 운영된다.

 

샌퍼난도 레크레이션 팍 검사장은

드라이브 스루 검사장이 있는 한센 댐으로부터

불과 4마일 떨어져 있지만,

자동차가 없는 주민들이 걸어가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 검사장에서는 하루 3천명까지 검사받을 수 있다.  

 

그리고 LA시정부는 검사장에서

신속 항원 검사 시범 프로그램도 실시할 예정이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