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코로나 신규 확진자 이틀 연속 8만명 넘어

미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이틀 연속으로 8만명을 넘었다.


AP 통신은 존스홉킨스대 집계를 인용해 어제(24일)

미 코로나19 확진자가 8만3천718명 나와

8만 3천 757명 나온 23일에 이어

이틀째 8만명을 넘었다고 보도했다.

23일  확진자 수는 미국 내 사상 최다 기록을 갈아치웠던 것으로,

어제도 이에 육박하는 확진자가 나온 것이다.

종전 최다 기록은 지난 7월 16일 7만7천362명이었다.

전국 누적 확진자 860만명, 사망자 22만5천명 정도로

미국은 코로나19 최다 발생국이다.

미국에서 코로나 기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내년 1월까지 누적 사망자가 31만8천명에 이를 수 있다고 워

싱턴대 보건계량분석연구소(IHME)는 내다봤다.

미 보건 당국자들은 날씨가 추워져 실내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확진자가 증가할지 우려하고 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