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가주 휴대폰 매장 돌며 절도행각 벌인 10대들 체포

라디오코리아 | 입력 01/14/2020 13:39:45 | 수정 01/14/2020 13:39:45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남가주 각 지역 휴대폰 매장을 돌며 절도행각을 벌인

간큰 10대들이 경찰에 체포됐다.

 

LAPD는 지난해 8월부터 12월 사이 LA 카운티 지역 내

휴대폰 매장 6곳에서 절도 행각을 벌인 5명 가운데

4명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체포된 4명은 14 – 17살 사이 미성년자들로 확인됐다.

 

경찰은 수배중인 나머지 1명도 10대 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들은 범행 기간 동안 오후 2시에서 저녁 7시 사이

휴대폰 매장에 침입해 매장 직원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진열장 내 휴대폰 등을 훔쳐 달아났다.

 

특히, 범행 도중 보안 장치 케이블들을 자르거나 뽑는

대범함도 보였다.

 

이에 따른 피해 규모는 수 천 달러에 달한다.

 

경찰은 이들이 오렌지와 샌 버나디노 카운티

휴대폰 매장 절도 사건에도 연루됐을 것으로 추정하고

조사를 벌이는 한편, 나머지 용의자 1명 신원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이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