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중 1단계 무역 협상 원칙적인 합의 도달

라디오코리아 | 입력 12/12/2019 12:29:49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역협상과 관련해

원칙적인 합의에 도달했다고 블룸버그,

로이터통신이 오늘(12일) 보도했다.

1단계 무역합의안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서명만 남았다고

블룸버그통신은 덧붙였다.

백악관도 조만간 공식 입장을 내놓을 것으로 알려졌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 대표는

이날 일부 상원의원들에게 공식 발표가 임박한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윗을 통해

중국과의 빅딜에 매우 가까워지고 있다면서 중국이 그것을 원하고 있고,

우리도 그렇다고 낙관론을 피력한 바 있다.

미국 무역협상팀은 오는 15일로 예정된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추가 관세를 철회하고,

기존 '관세 장벽'도 50% 대폭 인하하는 방안을 제안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은 보도했다.

미국은 15일부터 약 천60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에 15% 관세를 부과할 예정이었다.

이와 별도로, 중국산 수입품 2천500억 달러와

천100억 달러어치에 각각 25%와 15% 관세를 부과한 상태다. 


이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