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슬레, 하겐다즈 등 아이스크림 사업 40억 달러에 매각

라디오코리아 | 입력 12/12/2019 04:33:14 | 수정 12/12/2019 04:33:14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스위스의 식품 대기업 네슬레가 

하겐다즈와 드럼스틱 같은 브랜드가 포함된 미 아이스크림 사업을

프로네리에 매각한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오늘(12일) 보도했다.

매각가는 40억 달러다.

프로네리는 네슬레가 2016년

사모 펀드 PAI 파트너스와 합작한 회사로

유럽의 아이스크림 사업을 담당하고 있다.

이번 조치는 네슬레의 마크 슈나이더 최고경영자 CEO가

사업 포트폴리오를

애완동물 사료와 물, 커피 등에 집중하는 데 따른 것이다.

앞서 그는 '갈더마'같은 화장품 브랜드가 포함된

스킨케어 사업 부문도 매각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