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온 뒤 남가주 해변 오염 가능성..접근 피해야

라디오코리아 | 입력 11/21/2019 05:54:17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어제(20일) 비가 내린 뒤 남가주 해변은 오염됐을 가능성이 있다.

 

LA카운티 보건국은 남가주 해안에

박테리아나 화학물질, 잔해물 또는 쓰레기가

흘러 들어가 오염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보건국은 바닷물에 들어갔다가

질병에 걸릴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보건국은 관련 주의보를 발령하고

해변에서 수영하거나 서핑을 타는 등

남가주 해변을 찾을 계획이었던 주민들에게

접근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주의보는 오는 23일 토요일 오전 9시까지 발령된 상태지만,

필요시 연장될 수도 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