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보는 앞에서 여성 성폭행 시도한 노숙자 체포

라디오코리아 | 입력 06/12/2019 07:27:02 | 수정 06/12/2019 07:27:02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어린 자녀가 보는 앞에서 한 엄마를 성폭행하려한 노숙자가

어제(11일) 경찰에 붙잡혔다.  

 

샌버나디노 경찰은 어제 아침 8시쯤

노숙자, 가브리엘 이마누엘이

6300 블럭 노스 올리브 스트릿에 위치한 주택 침실의

창문 방충망을 뜯어낸 뒤 침입했다고 밝혔다.

 

이마누엘이 주택에 침입하려 할 때

주택 안에는 피해여성과 그의 3살된 딸이 있었고,

피해여성은 이마누엘을 본 뒤

그가 집 안에 못 들어오게 막으려 했다.

 

이에 이마누엘은 자신이 누군가에게

쫓기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하며 집 안으로 무작정 들어갔다.

 

피해여성은 전화로 도움을 요청하려 했을 때

이마누엘은 여성이 들고 있던 휴대전화를 내팽겨쳤다.

 

피해여성은 집 밖으로 달아나려 했지만

이마누엘이 여성을 막아섰고

이때 여성의 아이는 이마누엘을 보고 울음을 터뜨렸다.

 

그러자 이마누엘은 여성에게

아이를 다치게 하고 싶지 않으면

자신의 말을 따르라고 위협한 뒤 

여성을 침실로 밀어넣었다.

 

그 후 이마누엘은 옷을 벗고 여성을 성폭행하려고 했다.

 

이에 피해여성은 온힘을 다해 저항하며

도와달라고 힘껏 소리쳤고 

이마누엘은 그대로 도주했지만 결국 체포됐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