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1000번 이상 맞선 본 남자의 고백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12/05/2018 02:23 am
 글쓴이 : sunwoo
조회 : 480  



1000번 이상 맞선 본 남자의 고백 

 
 
“한 40년 동안 계속 이성을 만나온 거네요. 내가···.” 
“그렇게 해서 몇 명이나 만났는지 기억나세요?”  
“글쎄···, 한 1000명쯤?”   
 
올해 68세인 어느 싱글남의 회고이다.  
1000번 이상 맞선을 봤다는 그의 얘기를 정리해본다.  
 
내가 처음 이성을 만난 것은 대학을 졸업하고 군에 다녀온 직후인 스물 여덟살 때이다. 그녀는 느낌이 좋았고, 첫 정이라서 더 좋았던 것 같다. 그녀와는 1년 정도 만났고, 그 무렵 취직을 했다.   
 
어느 날 직장 동료들과 나이트클럽에 갔다가 한 여자를 만났다. 얘기가 잘 통했고, 취향도 비슷했다.  만남이 계속 이어졌다.  물론 그녀와도 만나는 중이었다.  의도치 않게 양다리를 걸친 셈이었다.  이 비밀스러운 만남을 통해 이전과는 많이 달라졌다.  
 

 

KakaoTalk_20181203_144907354.jpg

첫 경험이 늦었고, 스스로 숙맥이라고 생각했는데, 내가 여자들에게 그렇게 밉상이 아니라는 걸 알게 된 것이다.  그래서 자신감이랄까 호기로움 같은 게 생겼다.  꽤 이름난 직장에 다녔고, 집안이 번성하다 보니 여자 소개시켜 준다는 사람들이 많았다.  자연히 만남 기회도 많았다.   
 
처음부터 연애만 하고, 결혼을 안 할 생각은 아니었다. 
아니, 그런 계획은 아예 없었다.  하지만 여자들이 좋아해주니까 의미없이 만남만 계속했던 것 같다. 여자 쪽에서는 사귀는 걸로 알았지만, 나는 만나자고 하니까 만나는 걸로 가볍게 생각하기도 했다.   
 
많으면 1주일에 5번 맞선을 보기도 했는데, 1년에 평균 40~50명은 만났다. 
그런데 여자를 많이 만난 게 나에게는 병이 된 것 같다. 여자는 나에게 호감을 보이는데, 나는 이상하게도 결정적인 마음을 줄 수가 없었다. 여성이 만나자고 하면 거절하지 않는데, 매번 오래 사귀지는 못했다.  
 
그러면서 세월이 흘렀다.  
30대에서 40대, 50대가 되었다.   
 
어느 날 TV를 켜니 젊은 날 만났던 여성이 패널로 출연했다. 그녀가 결혼생활 애기를 하는데, 문득 ‘나는 뭐하고 있나?’하는 생각이 들었다. 1000번 이상 맞선을 보면서 집 2채 값 이상의 데이트 비용을 썼고, 시간과 노력을 들였는데, 지금의 나에게는 아무도 없다.   
 
많은 장소를 다녔는데도 기억나는 곳이 없다.  아무 느낌이 없고, 아무 추억도 없다.  
지난 세월, 너무 많은 만남에 길들여졌다.  그리고 그 대가를 나이가 들어서 치르는 것 같다.  
 
나는 여전히 싱글이다. 하지만 혼자 살 생각은 없다. 혼자 밥 먹는 게 싫고, 아침에 혼자 눈뜨는 게 외롭다. 그래서 여자 소개해준다고 하면 만난다.   
 
일흔이 되기 전에 한 여자에 정착하고 싶다.  
그런데, 부끄럽게도 어떤 마음에서 한 여자를 선택하는 건지 잘 모르겠다. 
 
>>더 많은 연애칼럼 보러가기
https://www.couple.net/kr/relationship-forum/singles-advice-archive.asp 
 
>>연말 배우자만남서비스권 선물하기
https://smartstore.naver.com/sunoo/products/632375984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673 결혼비용, 남성이 여성의 2배 이상 부담하는 것은 가장 큰 적폐 - 결혼정보… 12/06/2018 559
672 1000번 이상 맞선 본 남자의 고백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12/05/2018 481
671 30대 전 인생반전, 학벌과 직업 그리고···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12/02/2018 467
670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가 27번째 생일을 맞았습니다 11/14/2018 775
669 What happened to a single woman enjoying her beautiful single life after 25 years 11/06/2018 469
668 둔감한 남자, 눈치없는 여자 - 커플닷넷 couple.net <이성미의 남녀심리탐구 … 11/06/2018 153
667 골드미스여, 당신보다 잘난 남자는 꿈일 뿐입니다 커플닷넷 couple.net <선… 11/06/2018 436
666 어느 화려했던 골드미스,25년후 ...커플닷넷 couple.net <이웅진의 화려한 싱… 11/06/2018 237
665 Korean men care womens character 11/05/2018 254
664 Korean women care mens character as the next most important matter when they choose their spouse! 11/05/2018 124
663 한국 남성, 여성에게서 성격 많이 본다. 커플닷넷 couple.net - 알아두… 11/04/2018 282
662 한국 여성, 배우자 선택시 경제력 다음으로 보는 것은 성격! 커플닷… 11/04/2018 176
661 결혼했다, 혼인신고는 아직 안했다.... 왜 11/03/2018 670
660 천사표보다는 여우표가 낫다!!! 11/01/2018 613
659 남자가 말하는 괜찮은 사람, 여자가 말하는 괜찮은 사람 11/01/2018 27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