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가든글러브 선상에 간사이회집 식당에서 황당한일

글쓴이: 코키마이독  |  등록일: 08.23.2020 14:34:43  |  조회수: 1236
식당에서 물 마시다가 물컵에. 밥풀하고 .고추가루. 찌거기가 밑바닥에 보여서 컴프레인 하였더니
나가라고 하네요 왜 나가야 하냐고 물어보았더니 경찰신고 하네요 참으로 황당 하네요
적반하장도유분수지. 요즘같이 코로나 때문이라도 위생에  더욱신경 써야할떼
누구든 물컵에 불순물이 나았으면 컴프레인 안하겠습니다.
제가 언제 물속에 밥풀과고추가루 타달라고 주문 한것도 아니고 정중하게 미안하다고
물 다시 가져오면. 끝날일을 미국에서 무섭다는 경찰을 불러 그것도 2대나 10분만에
왔어요, 참고로 저희집에 도둑이 들어 도난신고 했을때는 30분40분 걸려 오는 경찰이
웬일로 신고하고10분 만에 2대씩 왔네요 무슨 큰 범죄현장도 아닌되.
자초지정을 경관에게 설명하고 집에 왔지만
여러사람들 앞에서 범죄자 취급 받는거 같어서 아직도 기분이 좀 그러네요
그 식당 가든글러브 간사이 는 오픈 하였을때 부터 단골 이었는되 좀 씁쓸하네요
위생상태 를 첵업 해달라고 지역 보건소에 리포트 할까생각 함니다
물이 그런되 음식은 어떨지,,,
코로나 상황에 건강하시고 모두 힘내세요
가든글러브 제임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댓글쓰기
  • harry  2달 전  

    인포 고맙습니다.  경찰까지 부른건 좀 너무 하네요.  근처 횟집이 없어서 저도 몇번 가봤는데, 썩 좋지만은 않터군요.  올 봄에 비 많이 왔을때 갔었는데 천정에 물이 쌧는지 달려있던 조명이 떨어져서 박살이 나더군요.  그 테이블에 사람이 없어서 다행이었지.....  근데 손님들에게 미안하다는 말도 않하더군요.  저의 경험을 얘기해봤어요.

  • hoot  2달 전  

    엄청 기분나쁘셨겠네요...

    Orangy County public health 에 신고하시면 바로 위생점검 나갈겁니다....

  • aneo  1달 전  

    상식선에서 "컵이 더러운데 바꿔주세요" 했다고 경찰 불렀겠어요?
    개즈랄 떠니 경찰 불렀겠죠.

  • Κnemo  1달 전  

    내 말이.. 개 진상짓 분명히 해놓고 여기 와서 착한 손님 억울한 손님인듯 피해자 코스프레.. ㅂ 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