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공조' 현빈 "유해진과 친해지고 싶어 무작정 집 찾아갔다"
  케세라세라
조회 535 | 01.06.2017  



] 배우 현빈이 '공조' 준비과정을 공개했다.

6일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통해 영화 '공조' 무비토크 라이브가 진행됐다.

이날 현빈은 "유해진과 '공조'를 하게 됐다는 말에 참 좋았다. 언젠가 꼭 연기호흡을 맞춰보고 싶었던 분이라서"라고 말한 뒤 "사실 혼자 뒤따라서 유해진의 집에 찾아갔던 적도 있다. 무례한 행동이었지만 그렇게 하지 않았다면 친해지는데 시간이 더 걸렸을 것"이라 말했다.

이에 유해진은 "불필요한 서먹서먹함을 단축시키는 것이었다. 전혀 무례하지 않았다. 즐거운 술자리를 가졌다. 영화 찍는 내내 친하게 지낼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또 유해진은 "실제로 현빈은 언뜻언뜻 빈틈이 있다. 그래서 더 인간적이다. 귀엽게 느껴질 정도다"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