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아이린아이유` 참이슬은 알고 있었다

글쓴이: Pntv!  |  등록일: 10.26.2020 10:36:23  |  조회수: 348
최근 그룹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이 ‘갑질’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그가 모델로 활동했던 주류 브랜드 참이슬이 아이유를 재발탁한 배경을 두고 관심이 쏠린다. 하이트진로 제공


그룹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이 ‘갑질’ 논란을 일으켜 사과한 가운데 주류 브랜드 참이슬이 모델로 다시 아이유를 발탁한 배경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쏠린다.

아이린은 지난 2018년 12월부터 참이슬 모델에 발탁된 바 있다. 당시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스타성과 젊은 세대 소통 강화에 적합한 모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약 1년 뒤인 지난 3월 참이슬은 아이유를 모델로 재발탁했다. 아이유는 지난 2014년부터 2018년까지 해당 브랜드의 모델로 활동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관계자는 아이유를 재발탁한 배경을 두고 “그동안 아이유가 보여준 아티스트로서의 성과와 배우로서의 입지, 공인으로서의 사회환원 등의 행보는 스타성과 인성을 다 갖춘 모델임을 보여줬다”면서 “이는 참이슬 브랜드가 추구해온 깨끗한 이미지와도 잘 어울린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최근 아이린은 함께 일하는 스태프를 대상으로 ‘갑질’한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참이슬 모델이 바뀐 이유가 ‘인성’으로 초점이 맞춰진 것이 재조명 되고 있다.


앞서 15년차 스타일리스트 겸 에디터 A씨는 지난 20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을’의 위치에서 한 사람에게 철저하게 밟히고 당하는 경험을 했다” “의자에 앉아 서 있는 내 면전에 대고 핸드폰을 손에 끼고 삿대질하며 말을 쏟아냈다” “낯선 방에서의 지옥 같은 20여분” 등의 표현을 사용하며 ‘갑질 연예인’의 태도를 비판했다.

A씨는 폭로글 하단에 레드벨벳의 곡 ‘사이코’(psycho)와 아이린&슬기의 ‘몬스터’(monster)를 태그하고 아이린 관련 게시글을 삭제하며 ‘갑질 연예인’으로 아이린이 지목됐다.

결국 아이린은 늦은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어리석은 태도와 경솔한 언행으로 스타일리스트 분께 마음의 상처를 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며 고개를 숙였다.

이후 사태가 일단락 되는 듯 했으나 아이린의 인성을 두고 폭로와 옹호가 담긴 게시글들이 잇따라 등장하며 논란의 불씨는 꺼지지 않고 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