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양준일 팬카페, 7000명2만 회원수 급등유튜브도 "양준일 마력"

글쓴이: 딧셈버  |  등록일: 12.13.2019 09:05:39  |  조회수: 313
가수 양준일 인기가 식을 줄 모르고 있다.

양준일은 지난 6일 JTBC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 3'(이하 슈가맨)에 출연했다.

20대 후반에서 50대를 넘긴 나이가 됐지만, 여전히 무대 위에서 보여지는 끼와 열정에 네티즌은 "다시 활동했으면 좋겠다", "진정한 '슈가맨'", "온라인 탑골공원 지드래곤"이라며 양준일에 대한 애정을 과시하고 있다.

양준일은 4년 전 한국 생활을 접고 미국에 들어가, 플로리다 브랜든에서 식당 서빙을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결혼 후 아내와 아이와 함께 생활 중이라는 그는 20대 양준일에게 영상 편지를 띄우며 "네 뜻대로 아무것도 이뤄지지 않는다는 걸 내가 알아. 하지만 걱정하지 마. 모든 것은 완벽하게 이뤄지게 될 수밖에 없어"라고 말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슈가맨' 방송이 끝난 지 일주일가량 흘렀지만, 양준일 인기는 계속 치솟고 있다.

7000명이던 팬카페 회원 수는 2만 명을 훌쩍 넘겼다. 유튜브 양준일 관련 영상 댓글에는 "내가 여기에 또 오고 말았다", "마력에서 헤어 나올 수 없다", "패션 센스 보소", "뭐가 그리 급해서 30년을 앞서갔나" 등의 의견이 오르고 있다.

한편 미국 교포 출신인 양준일은 1991년 싱글 앨범 '리베카'를 발매하며 가요계에 데뷔한 이후 '가나다라마바사' 등으로 사랑받았다. 하지만 1992년 종적을 감춘 뒤 미국으로 건너가 사업가로 활동했다. 이후 양준일은 2000년 'V2'란 이름으로 컴백해 '판타지'로 인기를 끌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