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김건모 성폭행 추가 폭로` 가세연, 이슈몰이 계속피로감은 대중의 몫

글쓴이: 케세라  |  등록일: 12.10.2019 09:36:55  |  조회수: 422
김건모 성폭행 추가 폭로' 가세연, 이슈몰이 계속·피로감은 대중의 몫 [엑's 이슈]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강용석 변호사가 본격적으로 가수 김건모 성폭행 의혹 관련 추가 폭로의 시작을 알렸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는 지난 9일 김건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피해자 여성 A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피해자 A씨는 성폭행을 당한 후 사건을 잊어보려고 노력도 해봤지만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 김건모를 볼 때 고통스러웠다고 호소했다. 특히 김건모가 입은 배트맨 티셔츠가 자신이 성폭행을 당할 때 입은 상의와 같아서 정신적으로 더 큰 고통이었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A씨는 "처음부터 솔직히 돈을 바란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 진정성 있는 공개 사과와 앞으로 방송에서 두 번 다시 안 봤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후 강용석과 김세의 전 기자는 "충격적인 제보를 받았다. 이 사건 말고 전혀 다른 피해자다. 훨씬 더 충격적이다. 물론 김건모에 의한 피해자다. 내일 방송을 해드릴 텐데 너무 놀랐다. 정말 무서운 사람이더라"고 밝혀 더 큰 파장을 예고했다.
가세연은 지난 6일, 김건모를 둘러싼 성폭행 의혹을 제기하면서부터 이번 폭로전을 시작했다. 가세연은 당시 성폭행 의혹 제기와 함께 피해자 A씨를 대리해 김건모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김건모 측은 즉각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내놓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그리고는 예정된 콘서트 일정을 강행했다. '미우새' 측도 김건모의 방송분을 특별히 편집 없이 그대로 내보냈다. 일부 팬들 역시 김건모에 대한 믿음과 지지의 입장을 전했다.

강용석 측은 예고한 대로 피해자 A씨를 대리해 지난 9일 서울중앙지검에 김건모를 강간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강용석은 고소장 제출에 앞서 김건모의 사실 인정과 사과를 요구한다고 주장했다. 그리고 같은 날 오후, 또 가세연을 통해 추가 폭로를 알렸다. "김건모에게 피해를 입은 여성이 또 있다"고 강조하면서 더 큰 파장을 짐작케 했다. 

이미 김건모 성폭행 의혹 파장은 상당했다. 김건모 성폭행 의혹을 둘러싼 수많은 기사들이 쏟아졌고, 대중적 관심이 쏠렸다. 그가 진행 중인 공연은 물론 방송가에도 비상이 걸렸다. 데뷔곡 '잠 못드는 밤 비는 내리고'를 비롯해 '핑계' '잘못된 만남'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한 국민 가수이자 '미우새'를 통해 천진난만하고 엉뚱한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김건모이기에 대중적 충격은 컸고, 파장 역시 클 수밖에 없었다.

가세연은 대중이 또 다시 받아들여야 할 충격과 피로감은 전혀 아랑곳하지 않고 또 다시 김건모의 성폭행 추가 폭로를 예고했다. 그것도 마치 예능 티저 공개하듯 성범죄 폭로를 예고했다. 이미 그동안 수많은 성스캔들로 피로감을 느낀 대중적 관심은 고려하지 않는 모양새다. 오직 화제성에만 연연해 계속해서 이슈몰이를 이어가려는 가세연의 행보가 다소 씁쓸함을 자아낸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