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낸시랭 "왕진진과 이혼 후 9억 빚 떠안아, 남자 트라우마 생겼다"

글쓴이: 비오는날엔  |  등록일: 12.09.2019 09:28:31  |  조회수: 292
팝 아티스트 낸시랭이 월간지 우먼센스와 단독 인터뷰를 통해 이혼 후 근황을 전했다.

우먼센스 12월호에 따르면 낸시랭은 현재 한남동 유엔빌리지에서 경기도의 한 오피스텔로 거처를 옮긴 상태. 그녀는 “그 사람 때문에 사채를 썼고, 이자만 6백만 원에 달한다. 빚이 계속 늘어 현재는 9억에 육박한다”고 전했다.

낸시랭은 2017년 12월 왕진진과 혼인신고를 했다. 2018년 10월 왕진진에게 폭행과 감금을 당했다며 이혼 소송을 제기했다. 현재 왕진진은 특수 폭행, 협박, 상해, 강요, 재물손괴, 감금, 성폭력 범죄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된 상태다.

‘사랑’에 관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녀는 “남자에 트라우마가 생겼다”며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 나의 가장 큰 갈망은 가족을 만드는 것이었다. 그만큼 외로움이 고통스러웠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여자로서의 행복을 내려놨다. 사랑에 대한 기대가 없다”고 담담히 전했다.

결혼 당시 자신을 걱정해줬던 대중들에게도 고마움을 전했다. 그녀는 “사생활 관련 뉴스로 피곤함을 드려 죄송하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었다. 그때는 사랑을 믿었다”고 말했다. 이어 “여기서 무너지지 않고 아티스트로서 재기하는 모습을 꼭 보여 드리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낸시랭은 최근 17번째 개인전을 성황리에 마쳤다. 현재는 마이애미 아트페어에 참여 중이며, 유튜브 채널도 오픈한 상태다.

(사진=우먼센스 제공)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