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비디오스타` 이병헌 동생 이지안 "내가 너무 예뻐 보여서 미치겠다"

글쓴이: youngtimer  |  등록일: 08.14.2019 10:07:33  |  조회수: 1665
이지안이 엉뚱한 면모를 드러냈다.

13일 MBC에브리원 방송된 ‘비디오스타’에는 장윤정, 이지안, 권민중, 김세연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배우 이병헌의 동생이자 1996년 미스코리아 진 출신인 이지안은 "오랜만에 꾸미고 나왔더니 (나 자신이) 너무 예뻐보여서 미치겠다. 예뻐보여서 너무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이지안의 절친인 권민중은 "제정신이 아닌 것 같다"며 웃었고, MC 김숙은 "똘기를 장착한 것 같다"고 거들었다.

이날 미스코리아 워킹으로 등장한 1996년 미스코리아 진 이지안은 '배우 이병헌의 동생'으로 유명하다. 5살 때 광고 모델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한 이지안은 어린 시절 찍은 CF만 200여 편이 넘는다고 밝혔다.

이지안은 이어 '이은희'에서 이름을 바꾼 이유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지안은 "일이 잘 풀리지 않아 사주를 보러 갔는데 가는 곳마다 이름이 안 좋다고 하더라"며 개명한 이유를 밝히며 "문제는 지금 이름도 안 좋다고 한다"라며 즉석에서 좋은 이름을 지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MC들은 '이탈리아'라는 이름을 추천했고, 이지안은 이 이름을 마음에 쏙 들어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댓글쓰기